MUSIC
Ten years after : 4th Single (10th anniversary Pastel Music)
ABOUT

- '파스텔뮤직' 10주년 기념앨범 그 네 번째 프로젝트, 센티멘탈 시너리 & 타루
- Bling Bling, Brand New Life 등 다양한 음악을 통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던 ‘센티멘탈 시너리(Sentimental Scenery)’와 ‘타루(Taru)’가 다시 한 번 이뤄내는 절정의 하모니!


DETAILS

- '파스텔뮤직' 10주년 기념앨범 그 네 번째 프로젝트, 센티멘탈 시너리 & 타루
- Bling Bling, Brand New Life 등 다양한 음악을 통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던 ‘센티멘탈 시너리(Sentimental Scenery)’와 ‘타루(Taru)’가 다시 한 번 이뤄내는 절정의 하모니!
- ‘센티멘탈 시너리’가 편곡을 맡아 순수 감성이 담긴 감각적인 일렉트로닉 멜로디로 거듭난 에피톤 프로젝트의 ‘눈을 뜨면’
- 무지개 빛 머금은 상큼한 보이스 ‘타루’가 선택한 신인 뮤지션 알레그로(Allegrow)의 ‘Love Today’



인디와 오버의 경계를 자유롭게 넘나들며 에피톤 프로젝트, 캐스커, 짙은, 한희정, 요조, 타루, 재주소년, 허밍어반스테레오 등의 앨범을 선보여왔던 레이블 ‘파스텔뮤직’이 올해로 설립 10주년을 맞았다.

10주년을 기념한 앨범 발매 전, 6번에 걸쳐 매달 공개 될 디지털 싱글은 파스텔뮤직 10년 동안 나온 수많은 곡들 중 아티스트가 직접 타 뮤지션의 곡을 선택, 리메이크하여 선보이게 된다. 지난 ‘소규모 아카시아 밴드’와 ‘짙은’에 이어 그 네 번째 순서를 맡은 뮤지션은 바로 ‘센티멘탈 시너리(Sentimental Scenery)’와 ‘타루’. 과거 Miss you, Brand New Life, Bling Bling 등 다양한 곡을 통해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던 두 뮤지션이 만나 선택한 곡은 ‘에피톤 프로젝트(Epitone Project)’의 ‘눈을 뜨면’과 ‘알레그로(Allegrow)’의 ‘Love Today’다.

순수한 감성을 담은 인스트루멘탈 사운드 메이커 ‘센티멘탈 시너리’는 파스텔뮤직 10주년 기념 앨범을 위한 리메이크 곡으로 ‘에피톤 프로젝트’의 ‘눈을 뜨면’을 선택했다. 세련된 멜로디에 안타까운 여운이 남는 가사, 간절함이 담긴 곡 ‘눈을 뜨면’은 이미 많은 음악팬들이 선택한 ‘에피톤 프로젝트’의 대표곡이다.

슬픔이 묻어나는 원곡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안은 채 조금 더 웅장하고 비트 있는 멜로디로 탄생한 이번 센티멘탈 시너리 버전 ‘눈을 뜨면’은 인스트루멘탈 곡을 주로 작곡해왔던 센티멘탈 시너리의 보컬을 들을 수 있는 몇 안 되는 곡이기에 희소성 있는 트랙이 될 것이다.

진정한 뮤지션의 길로 들어선 여성 싱어송라이터 ‘타루(Taru)’는 티 없는 소녀 같은 상큼한 보이스로 데뷔부터 주목 받아왔다. 자신만의 음악 장르를 구축하고 활발히 활동하는 현재까지 각종 CF 등 다양한 매체에서 만나볼 수 있었던 타루가 이번 앨범 위해 리메이크 한 곡은 알레그로(Allegrow)의 ‘Love Today’.
파스텔뮤직 컴필레이션 ‘사랑의 단상’ 3번째 시리즈에 수록된 신인 뮤지션 ‘알레그로(Allegrow)’의 곡으로 갓 사랑을 시작한 연인을 연상케 하는 풋풋한 멜로디와 수줍은 가사가 타루의 보이스에 맞게 변신했다. 이번 프로젝트를 함께한 센티멘탈 시너리(Sentimental Scenery)가 편곡을 맡아 더욱 기대되는 이 곡은 시작부터 상쾌한 일렉트로닉 사운드가 무더운 이 여름 우리의 마음을 청량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

‘센티멘탈 시너리’와 ‘타루’에 이어 그 다음 작업을 맡을 뮤지션과 리메이크 될 곡은 어떤 곡일지 벌써부터 궁금해진다.


RELATIVE ALBUMS
Transition pastel
Transition music
Transition tv
Transition project